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신문 기사

언론이 본 맨유

언론이 본 맨유

이 메뉴는 언론에 비춰진 맨유를 담는 코너입니다. 이 메뉴에 반영되는 기사들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식적인 입장과 관계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29 November 2012 

언론: 다시 외질을 노리는 맨유

퍼기의 퍼즐 조각
메수트 외질이 레알 마드리드에서의 미래를 고민하기 시작하며 다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레이더망 안으로 돌아왔다. 이 24세의 독일 대표는 2년 전 화려한 조명을 받으며 베르더 브레멘을 떠나 레알에 합류했다. 그러나 루크 모드리치의 도착 이후 그는 더 이상 주제 무리뉴의 첫 번째 선택이 아니며, 정보원들은 그가 불만을 키우고 있다고 주장했다. 맨유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외질의 미래와 관련해 변동 사항을 모두 알려달라고 요청했고, 레알이 이 선수를 팔기로 하면 제일 먼저 영입에 나설 전망이다. 퍼거슨은 올 시즌을 끝으로 두 번째로 은퇴하는 폴 스콜스(38)의 뒤를 이을 후계자를 찾고 있다. 레알이 외질을 떠나보낸다면, 그를 영입하기 위해 브레멘에 지불했던 1,200만 파운드의 두 배에 해당하는 이적료를 요구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올 여름 에당 아자르와 루카스 모우라를 놓친 맨유는 여전히 영입 자금이 있다. 외질은 베르나베우에서 11만 파운드의 주급을 받고 있는데, 그의 나이와 시장 가치를 생각할 때 올드 트라포드에서도 충분히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필 토마스, 선

대부분의 신문이 맨유가 웨스트 햄에 1-0으로 승리한 경기 내용을 분석했다. 또한 UEFA가 챔피언스리그 출전팀을 32개 팀에서 64개 팀으로 두 배 늘리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는 소식도 전했다. 이런 제안이 채택될 경우 UEFA는 유로파리그를 없앨 것으로 보인다. UEFA 회장 미셸 플라티니는 프랑스 신문 'Ouest-France'과의 인터뷰에서 "논의 중이다. 2014년까지는 결정을 내릴 것이다. 아직 아무것도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더 많은 뉴스: 찬사를 받은 하파엘

Round Up By Gemma Thomps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