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신문 기사

언론이 본 맨유

언론이 본 맨유

이 메뉴는 언론에 비춰진 맨유를 담는 코너입니다. 이 메뉴에 반영되는 기사들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식적인 입장과 관계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12 May 2008 

언론 : 박지성의 9번째 우승

'산소탱크' 박지성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두번째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잉글랜드에 진출해서 두번째로받은 리그 트로피지만 사실 박지성은 일본과 네덜란드를 거치며 리그 트로피를 품에 안은 경력의 소유자다

지난 2000년 박지성은 일본 교토 퍼플상가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2001년 박지성은 교토 퍼플상가를 J2리그(2부 리그) 우승으로 이끌었고, 이를 인정받아 J2리그 MVP까지 차지했다. J리그로 승격한 2002년에는 박지성은 우승을 맛보지 못했다.

하지만 2003년 새해 벽두부터 박지성이 속한 팀은 매시즌 최소한 한개 대회 정상에 올랐다. 2003년 1월 1일 박지성은 도쿄국립경기장서 열린 가시마 앤틀러스와의 일왕배 결승전서 동점골과 함께 역전 결승골을 도와 2-1 승리를 이끌었다.

이후 박지성은 은사인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네덜란드 PSV 에인트호벤으로 이적했다. 유럽 무대 적응기를 보내던 박지성은 2003년 에레디비지에 우승으로 네덜란드 무대 첫 우승을 경험했다. 이어 2003-04 시즌을 개막을 앞두고 열린 네덜란드 슈퍼컵서 위트헤르트를 꺾고 또다시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2004-05시즌 박지성은 PSV 에인트호벤서 에레디비지에와 더치컵을 우승을 차지해 더블(2관왕)을 달성했다. 네덜란드 무대를 정복한 박지성은 2005년 여름 맨유로 이적해 잉글랜드 무대를 밟게 됐다. 박지성은 2005-06시즌 칼링컵 정상에 올라 잉글랜드에서도 우승과의 인연을 이어갔다.

지난 시즌엔 4년만의 프리미어리그 우승으로 박지성의 우승 경력은 늘어났다. 이어 올시즌 리그 2연패를 달성했다.
- 곽기영 기자, iMBC

Roundup by 맨유 한국어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