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7/2016  Reported by KIM
페이지 1 중 3 다음 » 

무리뉴 감독, 도르트문트전을 말하다

주제 무리뉴 감독이 이끄는 맨체스터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중국 프리시즌 투어 첫 번째 경기를 가졌다. 결과 보다 내용에 집중한 경기였지만, 패배했다. 

맨유는 22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에 위치한 상하이 스타디움에서 보루시아도르트문트와 맞붙었다. 중국뿐만 아니라 호주 미국, 유럽에서도 분산 개최되는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중국 대회의 일환이다. 맨유는 1-4로 패배했다.

경기에 앞서 주제 무리뉴 감독은 경기 결과 보다 내용이 집중할 것이라고 했다. 많은 선수들을 기용하며 컨디션을 체크하겠다는 목표였다. 그래도 내심 승리에 대한 기대가 있었다. 오스만 뎀벨레 페에르-아메릭 오마베양에게 한 골씩, 곤잘로 카스트로에게 두 골을 내줬다. 맨유는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전반 19분 카스트로의 첫 골에 이어 23분 오바메양의 페널티킥이 골망을 흔들자 곳곳에서는 맨유를 향해 “루이스 판할 감독 시절의 모습 그대로다”는 탄식이 쏟아졌다. 맨유는 데파이, 린가드, 마타, 블린트, 에레라, 발렌시아, 존스 등 기존 판할 감독 시절에 중용된 선수들에 부상에서 복귀한 쇼가 활약했다. 변화가 있다면 새로 영입된 미키타리안과 베일리가 투입된 것 그리고 주전 기회가 없는 존스톤이 활약한 것이다.

실제로 맨유는 탄탄한 조직력을 보여주는데

페이지 1 중 3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