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맨유에 입성했지만 아직 나의 잠재력을 보여주지 못했다. 이것이 나의 첫 번째 미션이다. 모든 팬들에게 내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보여줄 수 있기를 바란다”

- 신지 카가와

18/09/2012  Report by James Tuck

카가와, 첫 번째 미션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선수로서의 첫 주를 즐기고 있는 신지 카가와가 자신의 능력을 보여줄 기회를 엿보고 있다.

맨유에 입성한 카가와는 지난 주 새로운 팀 동료들과 캐링턴에서 함께 훈련을 가졌고, 현재 남아공에서 프리시즌 투어 일정을 소화하며 팬들의 사랑을 경험하고 있다.

더반에서 열리는 마아줄루 FC와의 경기를 앞두고 신지는 MUTV에 클럽에 적응을 끝낸 기분이라며 이미 영어 인사말 정도는 배웠다고 밝혔다.

그는 통역사를 통해 “모든 팀 동료들이 나를 따뜻하게 환영해줬다. 이곳에서 매일 매일을 즐기고 있다”며 “맨유는 훌륭한 클럽이다. 경기에 나설 것을 기대하고 있다. 내 자신을 그라운드에서 증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맨유에 입성했지만 아직 나의 잠재력을 보여주지 못했다. 이것이 나의 첫 번째 미션이다. 모든 팬들에게 내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보여줄 수 있기를 바란다”

더 많은 뉴스: 수비수들, 좋아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