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오늘 경기 종료전에 골을 기록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마지막에는 우리에게도 좋은 찬스가 여러번 있었지만 아쉽게도 골로 연결시키지는 못했다. 하지만 오늘의 경기 결과에 만족한다."

- 리오 퍼디난드

15/10/2011  Report by Mark Froggatt
페이지 1 중 2 다음 » 

리오: 무승부 만족!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수비수, 리오 퍼디난드가 리버풀과의 원정경기에서 1-1로 무승부를 거둔데 대해 만족할 만한 결과라고 말하며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라이벌 전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최근까지 부상으로 많은 경기에 직접 참여하지 못했지만, 유독 큰 경기에서만은 직접 경기에 참여하여 맨유를 구했다. 그는 인터뷰를 통해, "오늘 경기 종료전에 골을 기록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운을 뗀 뒤,

"리버풀은 끝까지 최선을 다하며 홈에서의 승리를 위해 골 찬스를 만들었지만 맨유는 후반들어 패스부터 시작해서 경기 운영 조절을 잘 할 수 있었고 마지막에는 동점골을 기록하여 무승부를 기록할 수 있었다. 마지막에는 우리에게도 좋은 찬스가 여러번 있었지만 아쉽게도 골로 연결시키지는 못했다. 지난 몇 번의 경기에서 맨유는 리버풀의 안방인 안필드에서 몇 차례 팬한 적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지는 인터뷰에서 그는, "하지만, 오늘 우리는 만족할 만한 경기를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맨체스터는 축구를 하기에 정말 좋은 환경을 제공한다. 나는 맨유에서 경기를 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고 행복하다. 어떤 팀에서도 맨유만큼의 환경을 제공해주지는 못할 것이다. 나는 이곳에서 축구를 할 수 있어서 좋다."라고 말하며 맨유맨으로서 자부심을 한 층 드러냈다.

퍼디난드는 중앙 수비수로 출전하여 경기를 소화했다. 아쉽게도 후반 들어 리버풀의 미드필더인 찰리 아담에게 파울을 해서 프리킥을 허용했고 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제라드는 골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이에 대해 퍼디난드는, "솔직히 살짝 스치긴 했지만 바닥에 넘어질 정도로 심하지는 않았다는 생각이 든다. 아쉽다."라고 말했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