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7/09/2010  Report by Nick Coppack
페이지 1 중 2 다음 » 

비디치 "수비를 더 잘해야.."

맨유 수비의 핵 네마냐 비디치는 리복 스타디움 원정에서도 두 골을 내준 것에 대해 수비에 대한 점검이 필요함을 인정했다.

비록 경기는 무승부로 끝났지만, 두 번이나 리드를 빼앗기며 끌려가는 경기를 해야 했던 것. 지난 네 번의 경기에서 아홉 골을 허용하며, 이번 시즌 단 세 번의 무실점 경기를 기록하는 것도 비디치의 걱정 거리 중 하나였다.

비디치는 MUTV와의 인터뷰에서 "그렇다. 걱정스럽다. 지난 몇 시즌 동안 우리는 득점을 많이 허용치 않아왔다. 언제나 강한 수비로 상대에게 많은 기회를 허용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최근 몇 경기들에서 우리는 무실점 경기를 기록하지 못하고 있다. 매우 실망스러운 성적이다"라고 수비의 문제를 지적했다.

특히 이 날 무승부로 1,2위인 첼시, 아스널의 토요일 경기 패배로 인한 이득을 극대화시키지 못했기 때문에, 비디치의 실망감은 더욱 컸던 것으로 생각된다. 만약 볼턴 원정에서 승리했다면 단번에 선두 첼시와 승점 1점차로 좁히며 2위로 올라설 수 있었기 때문.

비디치는 "토요일 (라이벌들의 패배) 결과는 매우 좋았지만, 오늘 우리가 승리하지 못했다. 따라서 경기 시작전 생각했던 이득을 다 얻지 못했다"라고 얘기하며 "정말 이기고 싶었던 경기였다. 경기 전 선수들은 무승부는 승점 2점을 잃어버리는 것이라 얘기했었다"라고 안타까움을 표시했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