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축구 뉴스

13 November 2010  Reported by ManUtd.kr

맨유, 빌라 원정 무승부 2-2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애스턴 빌라를 상대로 극적인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전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맨유는 13일(현지시간) 영국 버밍엄에 위치한 빌라 파크에서 개최된 2010/201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애스턴 빌라에게 두 골을 먼저 내어주며 패색이 짙었지만, 마케다와 비디치가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하며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박지성은 선발로 출전해 86분간 좋은 활약을 펼쳤으며, 맨유는 13라운드 현재 6승 7무로 리그 2위 자리를 지켰다.

팽팽한 접전 펼쳐...박지성 좋은 활약
홈 팀인 애스턴 빌라는 어려운 상황에서 맨유를 맞이했다. 지난 12라운드에서 블랙풀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었지만, 직전 다섯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했고, '전력의 핵'으로 주목받아온 페트로프가 전력에서 이탈했기 때문이다. 물론 노련한 훌리에 감독은 최전방에 아그본라호르 한 명을 배치하고 미드필드에 다섯 명을 배치하며 중원 장악에 나섰다.

원정에 나선 맨유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부상을 당했던 에브라와 나니를 선발로 경기에 내세웃다.. 더불어 베르바토프 홀로 공격 선봉장에 섰던 지난 12라운드와는 달리 베르바토프와 하비에르 에르난데스를 동시에 공격진으로 투입하며 선제골을 노렸다.

페이지 1 중 4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