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축구 뉴스

21 March 2010  Reported by ManUtd.kr

박지성 결승골, 맨유 2-1 리버풀 제압..

‘두 개의 심장’ 박지성이 또 다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승리의 주역이 됐다. 맨유는 박지성의 역전골에 힘입어 숙명의 라이벌 리버풀을 격파하고 프리미어리그(EPL) 1위를 되찾았다.

맨유는 21일 밤(이하 한국시간) 홈구장 올드 트라포드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09/2010 잉글리시 EPL' 31라운드에서 페르난도 토레스에게 선취골을 내줬으나 웨인 루니와 박지성의 연속골을 앞세워 2-1 승리를 신고했다.

이날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 박지성은 리버풀의 압박에 시달리며 전반전을 보냈다. 공을 잡을 때마다 리버풀 중원 선수들이 에워싸 공을 전개키는 데 곤혹을 겪었다.

하지만 박지성은 후반 15분 데런 플레쳐의 정확한 크로스를 박스 안에서 다이빙 헤딩 슈팅으로 연결시키며 팀의 역전골을 터뜨렸다. 승부를 결정짓는 득점이자 맨유를 EPL 선두로 이끌었던 중요한 골이었다. 박지성의 득점은 지난 리그 아스널전과 챔피언스리그 AC 밀란전에 이어 올 시즌 3호골이다. 박지성은 후반 42분 폴 스콜스와 교체되기 전까지 활약했다.

리버풀은 전반 초반 토레스의 골로 경기를 쉽게 풀어나가는 듯 했으나 이후에는 공격 작업 모두에서 위력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무릎을 꿇고 말았다. 맨유는 박지성의 역전골 이후에도 공격을 펼치는 등 리버풀을 괴롭히며

페이지 1 중 5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