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06/09/2010 
페이지 1 중 3 다음 » 

패디 크레란드가 본 이청용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서 한 시대를 풍미한 전설, 패디 크레란드가 27일(이하 현지시간) 리복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09/201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볼턴과의 경기를 본 ‘블루 드래곤’ 이청용의 활약에 엄지 손가락을 높이 들며 조언을 줬다.

평소 박지성을 비롯한 맨유 선수들에 대한 날카로운 평가로 정평이 난 크레란드는 맨유와 볼턴의 경기를 현장에서 지켜봤다. 볼턴의 자책골, 디미타르 베르바토프의 두 골과 깁슨의 추가골에 힘입어 맨유가 4-0 승리를 거둔 가운데, < 스포탈코리아 >와의 인터뷰에서 크레란드는 생애 두 번째로 직접 본 이청용의 활약을 평가했다.

그는 “처음 맨유와 만났을 당시와 비교해 안정적인 모습을 많이 보였다. 아무래도 팀과 리그 스타일에 맞춰가는 과정이다”라고 언급하며 “오늘 경기에서 수비 가담을 많이 했는데, 아무래도 맨유라는 강한 팀을 만나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청용은 상대의 강한 창 끝을 막기 위해 적극적으로 수비에 가담했다. 하지만 볼턴이 빠른 역습의 기회를 잡는 몇 차례 과정에서는 빠르게 공격에 가담하지 못했다. 이에 대해 크레란드는 “전술적 측면에서 보면 위치가 뒤로 처질 수 밖에 없었다. 공을 잡아서 무엇을 만들 기회가 많이 주어지지 않은 것 같다”고 설명했다.

페이지 1 중 3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