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무사히 돌아와 기쁘다. 무릎에 문제가 있었다. 예전에 수술을 했던 부위였기 때문에 걱정을 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재활과 치료를 했고, 이제 걱정하지 않는다. 하지만 무릎 때문에 공백이 길었던 것은 아니다. 체력 수치가 낮아서 보충할 필요가 있었다. 이제 준비가 되었다.

MANUTD.COM The Official Website

Please upgrade to the latest version of Flash Player
Once the new Macromedia Flash Player has been installed,
please revisit the site in a new browser window.

28 November 2009 
페이지 1 중 3 다음 » 

박지성, '살아있는 느낌'

'산소탱크' 박지성(28)이 다시 한번 프리미어리그 무대를 종횡무진 누빌 준비가 됐다.

박지성은 지난 25일(이하 현지시간) 베식타스와의 챔피언스리그에 나서 67분간 활약했다. 14경기 만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유니폼을 입고 그라운드를 누빈 것. 이날 맨유는 0-1로 패했지만 박지성은 과감한 슈팅과 드리블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성공적인 복귀전을 가진 박지성은 이제 프리미어리그에서도 복귀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맨유는 28일 포츠머스와의 14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다. 박지성은 베식타스전에서 풀타임을 소화하지 않았기에 출전 가능성이 크다. 그는 인터뷰에서 "오랜 기간을 쉬며 체력을 끌어올린 만큼 프리미어리그 경기에 바로 투입될 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다"라고 경기에 나설 준비가 됐다고 전했다.

이어 "다시 맨유를 위해 뛸 수 있다는 사실에 만족한다. 살아있는 느낌이라고 해야 할까? 여전히 축구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중요한 것 같다"라며 베식타스전을 통해 복귀전을 치른 소감을 밝혔다.

페이지 1 중 3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