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축구 뉴스

14 March 2009  Reported by 맨유 한국어 홈페이지

맨유, 리버풀에 1-4 패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4일 저녁 9시 45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라포드에서 열린 '2008/2009 FA 프리미어리그' 28라운드 홈경기에서 토레스, 제라드, 아우렐리우, 도세나에게 연속골에 내주며 리버풀에 1-4로 패했다.

한편, 맨유의 패배에도 박지성의 활약상은 눈부셨다. 이날 경기에서 왼쪽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한 박지성은 전반 22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페널티킥 선제골 유도로 시즌 3호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맨유 화력의 기폭제 역할을 수행하는 등 후반 28분 베르바토프와 교체될 때까지 만점 활약을 펼쳤다.

▲ 전반전 - 박지성, PK 유도 맹활약...리버풀, 토레스-제라드 연속골로 역전

경기 시작과 함께 박지성의 발 끝이 올드 트라포드를 뜨겁게 달궜다. 맨유는 전반 3분 호날두가 오른쪽 측면을 파고든 뒤 페널티 박스 정면으로 내준 볼을 박지성이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상대 수비수 캐러거의 발에 맞고 골대 위로 넘어가고 말았다.

이후 양 팀은 중원에서 치열한 공방전을 펼치며 좀처럼 슈팅 찬스를 연결하지 못했다. 맨유는 박지성, 호날두을 앞세워 폭넓은 측면 공격을 주로 시도했고, 토레스를 원톱 공격수로 배치한 리버풀은 토레스의 중앙 공간 침투를 노리는 카운터 어택 전술로 맞불을 놓았다.

페이지 1 중 4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