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1/2009 

리그: 아스날 경기, 8골 터지다

해리 레드납 감독은 유나이티드의 타이틀 라이벌인 아스날과 수요일 밤에 펼친 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두며 토트넘 핫스퍼 감독직을 멋지게 시작했다.

아스날은 에메레이트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경기에서 4-2로 경기를 마무리 하는 듯 해 보였지만 마지막 두골을 넣으며 레드납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볼튼을 상대로 거둔 승리 이후에 승점 1점을 더 추가하게 됐다.

북런던 더비전의 결과는 맨유에게도 좋은 소식이다. 또한 선두 리버풀과 첼시는 모두 쉽게 승리를 거뒀다. 스티븐 제라드가 76분에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리버풀은 레드납 감독의 전 소속팀 포츠머스를 상대로 안필드에서 승리를 거뒀다. 한편 첼시는 헐 시티 원정경기에서 람파드, 아넬카, 말루다의 골로 3-0 편안한 승리를 거뒀다.

아스톤 빌라는 빌라파크에서 블랙번을 상대로 3-2 승리를 거두며 4위 자리에 올랐고 풀럼은 위건을 상대로 홈에서 2-0 승리를, 미들스브로는 맨시티를 상대로 2-0 승리를 거뒀다. 스토크 시티도 선더랜드에 1-0 승리를 거뒀고 뉴캐슬은 화요일 경기에서 웨스트 브롬을 2-1로 꺾었다.

일요일 맨유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은 에버튼의 마루안느 펠라이니는 볼튼을 상대로 에버튼이 1-0 승리를 거둔 경기에서 다시 한번 결정적인 골을 득점했다. 이번에는 그가 경기 종료 1분 전에 골을 넣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