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1/2009  Report by Steve Bartram

감독, '네빌은 국대 복귀할 것'

알렉스 퍼거슨 경은 게리 네빌이 부상에서 복귀한 뒤에 국가대표팀에 다시 합류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맨유의 베테랑 주장은 2007년 2월 이후 최근 국가대표팀 경기에 나서지 못했지만 최근 발목 부상에서 완벽히 회복된 이후 유나이티드에서 다시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 알렉스 경은 네빌이 85번째 국가대표 경기 출장기록에 더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만약 게리가 잉글랜드 대표팀에 뽑힌다면 그것은 매우 좋은 일일 것이다. 나는 현재 하나도 걱정하지 않는다. 사실 나는 그렇게 된다면 매우 기쁠 것이다. 왜냐하면 그것은 그에게 훌륭한 기폭제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는 지난 1년 반동안 부상을 겪은 이후에 완벽히 회복했고 다시 대표팀에 뽑힐만한 자격이 있다. 그가 보여준 끈기와 그 자신에 대한 믿음은 정말 대단한 것이었다."

퍼거슨 감독은 네빌의 경기력을 주의깊게 지켜보고 있는 상태로 2~3경기 연속으로는 출장시키지 않고 있다. 퍼거슨 감독은 국가대표팀 경기로 인해 잠재적으로 지칠 수도 있지만 그에 대해서는 걱정하지 않고 있다.

"그는 18주동안 경기에 나서지 못했고 그것은 매우 오랜 기간이다 하지만 그는 결심이 굳은 선수이고 나는 그가 국가대표팀에서도 클럽에서만큼 활기찬 플레이를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