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1/2009  Report by Ben Hibbs
페이지 1 중 2 다음 » 

10번째 우승에 기뻐하는 긱스

라이언 긱스는 유나이티드의 10번째 프리미어 리그 우승을 확정짓는 골을 넣어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기뻐하고 있다.

박지성 대신 후반에 교체투입된 그 맨유의 윙어는 보비 찰튼 경의 최다 출장 기록과 동률을 이룬 것 보다 골을 넣은 것이 더 우선이라고 말했다.

"정말 기분이 좋다. 나는 개인적인 기록 때문에 고민하지는 않았다. 내가 고민한 것은 바로 챔피언이 되는 것 뿐이었다." 라이언 긱스는 10번째 리그 우승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는 것을 모두 알고 있었고 실제로도 그랬다. 전반전에 좋은 플레이를 펼쳤고 선취골을 넣었다. 그리고 나서는 그것을 유지하는 것의 문제였다."

경기 종료 9분 전에 터진 긱스의 골로 위건이 혹시 동점골을 넣지 않을까 하는 기대는 사라졌고 그렇지 않았더라도 우승할 자격이 있는 맨유 선수들에게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을른지도 모른다.

"우승을 확정짓는 골을 넣어 정말 기쁘다. 우리는 그 골 이후에 조금 더 편안하게 경기에 임할 수 있었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