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수면 부족은 무엇을 하든지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영향을 미친다. 우리 역시 영향을 받겠지만, 도전의 일부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프로 팀이며 선수들은 우승을 위해 모든 것을 하고 있다.”

-대런 플레쳐

22/01/2009  Report by Gemma Thompson in Yokohama
페이지 1 중 2 다음 » 

플레쳐 ‘자신 있다’

대런 플레쳐는 목요일 저녁에 열릴 클럽 월드컵 준결승전을 위해 맨유가 빠른 시일내에 일본 생활에 충분히 적응할 것이라며 자신있어 했다.

맨유는 월요일 오후에 토쿄에 도착했으며, 요코하마 국제 경기장에서 J리그 팀, 감바 오사카와 토너먼트 첫 경기를 갖게 된다.

경기전 기자회견에서 그는 기자들에게 “우리는 경기를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수면 부족에 시달린다면 영향을 받는다. 수면 부족은 무엇을 하든지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영향을 미친다. 우리 역시 영향을 받겠지만, 도전의 일부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가 일본에 적응하기 위한 시간은 단 이틀 밖에 없기 때문에 이 부분은 감바에게 큰 이점이 된다. (적응 문제는) 정신력으로 극복해야 한다. 그 문제는 마음 속에서 떨쳐 버리고 경기에 집중하기만 한다면 충분히 이길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프로 팀이며 선수들은 우승을 위해 모든 것을 하고 있다. 어제 우리는 (시차 적응을 위해)새벽 2시까지 자지 않고 기다렸으며 오늘 아침에 일어났다.

“전반적인 분위기는 그렇게 나쁘지 않았다. 의료진의 진찰을 받았고, 경기를 위해 그들이 옳다는 것을 믿어야만 한다.

감바는 일본 외의 지역에는 상대적으로 알려져 있지 않지만, 플레쳐는 여전히 쉽지 않은 시합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