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1/2009  Report by Steve Bartram
페이지 1 중 2 다음 » 

감독, '경기를 지배해 기뻐'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커뮤니티 실드에서 우승을 놓고 포츠머스와 승부차기를 하게 되어 당혹스러웠지만 선수들이 보여준 훌륭한 활약에 즐거웠다고 말했다.

맨유는 웸블리에서 펼쳐진 커뮤니티 실드 경기에서 해리 레드납 감독이 이끄는 포츠머스를 상대로  연장전에 승부차기까지 가는 끝에 우승을 거뒀지만 퍼거슨 감독을 가장 기쁘게 한 것은 우승보다 이날 보여준 활약이었다.

"우승을 거두는 것은 항상 좋다. 나는 그것이 우리 팀의 숙명이라 생각한다." 알렉스 경은 말했다. "선수들이 오늘 보여준 결정력이나 경기를 즐기는 모습들은 매우 좋았다. 나는 오늘 경기에 선수들이 보여준 활약에 매우 기쁘다. 정말 훌륭했다."

"경기가 어떻게 페널티킥까지 갔는가는 미스터리한 일이다. 우리는 많은 기회를 만들었고 우리가더 좋은 팀이었다. 하지만 아직 프리 시즌일 뿐이다."

알렉스 경은 이번 시즌 첫 트로피를 품에 안았음에도 불구하고 이 경기가 일요일 뉴캐슬과의 프리미어 리그 개막전에 유나이티드가 얼마나 강한지를 평가할 수 있는 바로메터가 될 수 있다는 점에 대해서는 신경쓰지 않았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