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축구 뉴스

22/01/2009  보도: Ben Hibbs

‘사자’ 테베스를 극찬한 퍼거슨

알렉스 퍼거슨 경은 “사자처럼 용감하고 손톱처럼 강인한” 카를로스 테베스가 첼시전 2-0 승리를 이끈 선제골을 기록하면서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기 시작했다고 느낀다.

23세의 테베스는 웨인 루니와 함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출장했고 두 선수는 서로 호흡을 잘 맞추며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냈다.

전반전 추가시간, 테베스는 모험을 걸어야 할 직관을 가졌고 긱스이 크로스를 가까운 쪽 골대로 파고들며 골을 기록했다. 자신의 맨유 데뷔 첫 골이었고 맨유 팬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만든 골이었다.

“이 골은 테베스를 도울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가 골을 넣어서 정말 기뻤다. 왜냐면 그는 웨스트 햄에서 뛰어난 골잡이였기 때문이다.” – 알렉스 퍼거슨 경

“그는 많은 능력을 갖고 있다. 매우 좋은 선수다. 그는 아직 23살 밖에 안 된 젊은 선수고 앞으로 더 나아질 것이다.”

“카를로스는 자신이 가진 능력으로 약간 으쓱대는 자신감을 갖고 있다. 그는 자신을 잘 알고 있으며, 사자처럼 용감하고 손톱처럼 강인하다.”



환상적인 테베스

“그는 아직 젊으며 앞으로 더 나아질 것이다. 자신이 가진 능력으로 자신감이 넘치며 사자처럼 용감하고 손톱처럼 강인하다.”

- 알렉스 퍼거슨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