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특집 기사

24 January 2017  Report by Gemma Thompson

루니, 다음 목표는

루니는 저번 주말 맨유의 최다 득점자가 되었다. 웨인 루니는 클럽의 또 다른 큰 목표에 자신의 목표를 맞췄다고 전했으며, 그 목표는 EFL컵 결승 우승이다.

맨유는 다음달 웸블리에서의 원정경기를 하게 되며, 목요일 헐 시티와는 준결승 2차전 경기를 치르게 된다. 1차전은 이미 올드 트래포드에서 2-0의 스코어를 기록하며 경기를 치렀다.

루니는 2006년 리그 컵에서 맨유 선수로서 처음으로 수상한 바 있다. 그는 결승전에서 위건을 상대로 4-0으로 승리하는데 두 번의 골을 넣었다. 올해, 루니는 또 한 번의 우승을 위해 달리기로 마음 먹었다.

MUTV와의 인터뷰에서 루니는 아직 남은 목표가 있다고 전했다: "다음 목표는 리그 컵입니다. 이기고 싶습니다. 2월에 열릴 결승전과 목요일 밤에 열릴 경기에서 최선을 다해야죠."

"모든 트로피가 이기기 좋은 겁니다. 우리가 이길 수 있는 다음 것에 집중해야합니다. 확실한 것은 목요일 경기죠. 우린 아직 경쟁 속에 있고, 이번 시즌을 보내고 있습니다. 프리미어리그는 어려울 겁니다. 하지만 경쟁 속에서 동료들과 잘 해나가야죠. 승리를 위해서요."

루니는 바비 찰튼 경의 기록을 깨고, 스토크 시티와의 경기에서 250번째 득점을 했으며, 누구든 그의 기록을 깰 수 있지 않겠냐는 질문에 다음과 같이 답했다: "아무도 모르죠. 하지만 그러길 바랍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미래에 잘하길 바랍니다."

"누군가 그 기록을 깬다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좋은 커리어를 갖고 있는 선수가 들어왔다는 이야기니까요. 그렇게 되길 바랍니다. 아무도 축구라는건 어떻게 풀려갈지 모르는 거니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