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특집 기사

05/10/2014  Reported By KIM

박지성, 올드 트라포드에 서다

영원한 산소탱크 박지성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클럽 앰버서더로 등극했다.

박지성은 5일(현지시간) 올드 트라포드에서 개최된 2013/2014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에버턴과의 홈 경기에 앞서 알렉스 퍼거슨 경과 그라운드에 올랐다.

팀을 떠난지 2년 만에 다시 ‘꿈의 극장’을 찾은 박지성은 올드 트라포드를 찾은 7만여 관중, 전세계에서 생중게를 지켜보는 관중들을 향해 “클럽 앰버서더로 이곳을 다시 찾을 수 있어 영광입니다. 알렉스 퍼거슨 감독의 지도 하에 더불어 전세계 6억 6천만 팬들의 사랑을 받으며 정말 환상적인 시간을 보냈습니다. 올드 트라포드로 돌아와 너무 행복합니다”고 인사를 전했다.

함께한 퍼거슨 경은 “정말 위대한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구단을 대표해 일을 잘 해 주길 바랍니다. 앤디 골, 브라이언 롭슨 등 역시 같은 길을 걸어왔습니다. 즐기며 일하길 바랍니다. 정말 대단한 일입니다. 다시 한 번 돌아온 것을 환영합니다”고 축하의 인사를 건냈다. 박지성은 전세계 팬들을 대상으로 구단을 대표해 자신의 경험을 공유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