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특집 기사

11/12/2013  Report by Adam Marshall
페이지 1 중 2 다음 » 

심층분석 : 맨유 1위로 통과

홈에서 펼쳐진 샤흐타르와의 일전을 분석해본다.

경기 총괄 : 맨유는 베이 아레나에서 펼쳐진 지난 레버쿠젠전 만큼의 화력은 보여주지 못했다. 하지만 유럽 무대에서 충분히 통하는 실력임을 입증했다.필  존스의 골로 맨유는 A 조 선두 통과를 확정했다. 상대 실책에 힘입었지만 승리는 정당한 결과다. 카가와 신지는 2선 공격수로 나섰다. 야누자이 역시 챔피언스리그에서 처음 선발로 출전해 승리에 공헌했다.
 
골 장면 : 후반부터 출전한 로빈 판 페르시의 센터링이 흐르자 존스가 달려들어 작렬했다. 캐피털원 컵에서 맞붙은 노리치와의 대결이 떠올랐다.

스타 맨 : 결승골을 기록한 존스는 중앙 미드필더로 나서서 풍부한 활동량을 선보였다. 측면 수비수로 나선 뷔트너 역시 좋은 활약을 펼쳤다.
 
또 다른 이야기 : 에버튼, 뉴캐슬에 연패를 거둔 맨유는 조 선두 통과를 통해 반전이 절실했다. 동기 부여로 작용하기에 충분했다. 16강에서 누구를 만날지 정해져 있지는 않지만 1위로 통과해야 유리한 위치를 점할 수 있다. 경고 누적으로 지난 경기에 결장했던 루니는 모예스 감독 부임 후 세 번째로 주장 완장을 찼다.
 
상대 분석 : 브라질 선수들을 중심으로 공략한 샤흐타르의 맹공은 대단했다. 하지만 맨유의 수비진 역시 만만치 않았다. 승리에 대한 절실함은 양팀 모두 마찬가지였지만 2위 자리는 레버쿠젠의 몫이었다.

결정적 순간 : 후반 측면에서 나온 장면이다. 애슐리 영과 웨인 루니의 연계 장면이다. 뛰어든 카가와 신지가 발리 슈팅을 작렬했다. 득점을 이어지지는 않았지만 효과가 있었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