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특집 기사

"올해 6월부터 새롭게 풀럼의 수장에 오른 마르틴 욜 감독은 지난해 부진했던 풀럼을 어떻게 끌어올릴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5/08/2011 
페이지 1 중 2 다음 » 

시즌 미리보기: 풀함

희망과 두려움

품럼이 시즌을 시작하기 전에 풀어야 할 숙제가 있다면 지난해 보단, 좋은 스타트를 해야 한다는 것! 첫 경기부터 기선제압을 해야만 좋은 시즌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올해 6월부터 새롭게 풀럼의 수장에 오른 마르틴 욜 감독은 지난해 부진했던 풀럼을 어떻게 끌어올릴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감독


토튼햄 훗스퍼에서 감독을 맡았던, 마르틴 욜 감독! 독일의 함부르크와 네덜란드 아약스에서 활동하다 다시 프리미어리그로 돌아온 마르틴 욜! 지난 번까지 마크 휴즈의 그늘에 있었던 풀럼에 어떤 기회를 창출해 낼 것인지, 그의 활동에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주요 선수


토트넘과 웨스트 햄을 거쳐 2008년부터 풀럼에서 뛰고 있는 보비 자모라! 지난해 부상에서 돌아온 그의 모습을 지켜보자. 또 한 명의 선수, 클리트 뎀프시! 미국의 3인방으로 통하는 그의 경기 운영 능력을 기대해본다.

영건


19살의 라우리 달라 발레와 17살의 케림 프레이, 지난 7월 유로파 리그에서 데뷰전을 치른 이 어린 두 선수도 관심의 대상이다. 2007년 5월에 풀럼에 합류한 프리미어 리그 최연소 선수, 메트 브리그스! 올해 나이 16살인 이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