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특집 기사

다음 스페인어를 쓰는 선수 5명의 영상 중 가장 마음에 드는 것은 누구?
 
-디에고 포를란
-후안 세바스티안 베론
-히카르도
-제라드 피케
-안토니오 발렌시아

투표하러 가기

MANUTD.COM The Official Website

Please upgrade to the latest version of Flash Player
Once the new Macromedia Flash Player has been installed,
please revisit the site in a new browser window.

29 July 2010  Report by B. Hibbs & S. Bibby
페이지 1 중 2 다음 » 

김미 5: 스페인어를 쓰는 선수 베스트5

에르난데스의 혜성같은 데뷔를 본 후, 우리는 스페인어를 썼던 다섯 명의 최고의 맨유 선수들을 뽑아봤다. 테베스? 물론 아니다!

1. 디에고 포를란: 많은 사랑을 받았던 컬트 히어로. 리버풀전 두 골은 맨유의 전설이 되고 있다. 우리 모두는 아직도 "디에고- 우- 오- 오"라고 소리치고 있다.

2. 후안 세바스티안 베론: 멋진 시야를 가졌던 선수. 환상적이었다. 63야드 밖에서 보내는 패스는 정말 일품. 비록 맨유에서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그의 실력에 의문을 가질 수는 없다.

3. 히카르도: 그는 때때로 "골키퍼가 되고 싶어하는 선수는 별로 없을 것이다. 그러나 그 열정이 도움이 된다"라고 얘기하곤 했다. 승부차기의 제왕 히카르도는 그것을 증명해 냈었다.

4. 제라드 피케: 맨유에서 4년을 보낸 뒤 고향 바르셀로나로 돌아가 꽃을 피웠다. 그를 잡지 못한 것이 아쉬울 따름. 그는 떠나기 전 맨유팬들을 향한 감동의 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페이지 1 중 2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