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
환영합니다 
내 세부 정보 편집
PREMIER LEAGU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뉴스 서비스

뉴스 범주
검색 시작
검색 종료

클럽 뉴스

“유니폼이 마음에 든다. 더욱 밝아진 느낌이고, 빨리 입었으면 좋겠다. 정말 에너지가 가득 차는 느낌이 든다. 팬들 역시 많이 기다릴 것 같다”
-박지성

MANUTD.COM The Official Website

Please upgrade to the latest version of Flash Player
Once the new Macromedia Flash Player has been installed,
please revisit the site in a new browser window.

15 July 2010 

박지성, '새 유니폼 빨리 입고 싶어'

15일(이하 한국시간) 공개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새 시즌 유니폼에 대해 ‘산소탱크’ 박지성이 입을 열었다.

박지성은 인터뷰에서 “유니폼이 마음에 든다. 더욱 밝아진 느낌이고, 빨리 입었으면 좋겠다” 새 유니폼을 처음 접한 소감을 밝혔다.

맨유의 새 유니폼은 팀의 자부심을 나타내는 붉은색과 흰색 그리고 검정색으로 구성되었으며, 1970년대 유행하던 복고풍 디자인을 담고 있다. 더불어 친환경소재를 활용해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많은 공을 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유니폼을 실제로 착용해 본 박지성은 “정말 에너지가 가득 차는 느낌이 든다. 팬들 역시 많이 기다릴 것 같다”고 만족감을 나타내는 한편 “팬들이 유니폼을 입은 모습을 볼 때면 선수들도 기분이 좋다”고 덧붙였다.

박지성은 루니, 퍼디난드 등과 함께 맨유가 공개한 새 유니폼의 대표 모델 중 한 명으로 맨유 홈페이지를 장식하며 달라진 팀 내의 위상을 뽐냈다.